투자정보
  • 주요시황
  • 투자정보
  • 투자정보
주요시황
9월 5일 장전 시황
작성일 2019-09-05 조회 55

중국의 경제지표 호조와 홍콩의 긴장완화, 그리고 영국 의회의 브렉시트 연기안 가결 등에 글로벌 성장을우려하던 투자자들이 안도하면서 월가가 4일(현지시간) 상승했다.

이날 중국 서비스업 부문 활동이 8월 중 3개월래 가장 빠른 속도로 확장된 것으로 나타난 뒤 미국 증시는 상승세로 거래를 시작해 장중 계속 오름세를 나타냈다. 철회했다.


다우지수는 237.45포인트, 0.91% 상승한 26,355.47, S&P500지수는 31.51포인트, 1.08% 오른 2,937.78포인트, 나스닥지수는 102.72포인트, 1.3% 더한 7,976.88포인트로 마감됐다.

한편 존 윌리엄스 뉴욕 연방은행 총재는 미국 경제가 양호한 위치에 있는 것으로 보이며, 하강을 피하기 위해 적절히 조치할 준비가되어있다고 말했다.


글로벌 증시는 홍콩의 송환법 철폐와 함께 지정학적 우려가 줄어들며 상승 마감 하였습니다.

국내증시도 어제 상승세를 보여주었고, 일단 국내는 선반영 한 것으로 판단합니다.


한편 국내증시는 쏠림 현상이 커지고 있는데 코스피는 전기전자, 인터넷, 바이오, 조선주 위주의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고, 코스닥은 특히 5G관련주가 강세인데 부담스러운 수준까지 도착하여 향후 이들의 조정시 시장에 미치는 영향이 커질 것으로 봅니다.


국내증시가 반등을 보여주고 있는 가운데 최근들어 하루 쉬고 하루 강세를 보이는 흐름이 자주나타납니다. 봐야겠지만 오늘 약간의 하락을 할수도 있겠습니다.

시장은 반등을 이어가기에 시장이 상승 할때 가는 종목이 있고 못 갈때 가는 종목들이 있는데 순환매를 돌며 점진적인 상승을 보일 것으로 전망되니

혹시 내 종목이 좀 안 움직인다 싶더라도 시간이 지나면 뒤늦게라도 부각을 받을 것입니다.


오늘장은 5G관련주가 계속 강세를 보여주고 있는 가운데 케이엠더블유나 RFHIC 같은 종목은 부담스러운 수준에 도착하였습니다.

그러나 다른 관련주는 최근 조정을 받아 큰 상승이 나오지 않았는데 이들 관련주가 이들의 바톤을 이어갈지 여부가 중요할듯 싶고,

실적은 좋으나 현재 소외받고 있는 비메모리나 스마트폰부품주들의 반등이 나올지여부도 지켜봐야 겠습니다.